광주시, 모든 세대가 행복한 인구정책 추진

출생부터 노후, 미래세대에 이르는 인구정책 5개년 종합계획
광주 실정 맞는 5개 전략, 25개 중점과제, 100대 실천과제 발굴
내년 1월 전문가 구성 출산양육정책위원회 심의 거쳐 본격 추진

이종백 기자
2020년 11월 30일(월) 15:06
[호남매일뉴스 = 이종백 기자] 광주광역시는 ‘모든 세대가 행복한 지속 가능한 도시’를 비전으로 인구정책 5개년 종합계획을 추진한다.

인구는 광주의 미래를 담보하는 행정의 가장 기초적 기본단위로 현재 저출산율과 급격히 진행되는 인구감소에 혁신적이고 중장기적인 인구정책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종합계획을 추진하게 됐다.

광주시는 지난 5월 인구정책 종합계획수립 연구용역을 마무리한 후 광주 실정에 맞는 5개 전략, 25개 중점과제, 100대 실천과제를 발굴했다.

주요내용은 출생, 보육에 대한 공공성 확대와 청년에게 양질의 일자리 제공, 중‧노년에게 고용연장과 안전보장, 미래세대에게 인공지능 사업과 마을공동체 조성 등으로 생애주기별로 맞춤형 인구정책을 설계했다.

5개 핵심 추진전략은 ▲아이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청년이 행복하게 일하는 활기찬 광주 ▲지역경제와 미래경제를 선도하는 광주 ▲든든 중년과 건강 노년의 알찬 광주 ▲인구구조 변화에 준비하는 광주 등으로 출산, 보육, 일자리, 경제, 인공지능 등 다양한 부분을 포함하고 있다.

인구정책은 내년 1월 중 인구 분야별 전문가와 관계자들로 구성된 출산양육정책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강영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인구 감소 원인은 저출산 뿐 아니라 일자리 부족, 교육‧주거문제, 지역경제 악화 등이 여러 가지 요인이 작용하기 때문이다”며 “인구 요인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지역 인구진단 추계와 전문가 의견 등을 반영한 종합‧근본적인 인구정책을 수립해 ‘떠나는 광주에서 돌아오는 광주’로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내겠다”고 말했다.
이종백 기자
이 기사는 호남매일뉴스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new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ggnews9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