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체육회, 제이어스(주)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 구축사업 업무협약

스포츠
전남도체육회, 제이어스(주)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 구축사업 업무협약
17개 시·도 최초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 도입’.‘선수들의 부상방지와 경기력 향상 기대’
  • 입력 : 2023. 11.14(화) 17:50
  • 호남매일뉴스
전남도체육회, 제이어스(주)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 구축사업 업무협약
[호남매일뉴스] 전라남도체육회(회장 송진호)와 헬스케어 플랫폼기업 제이어스㈜(대표 전진홍)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남도체육회 전남스포츠과학연구소(이하 ‘연구소‘)는 제이어스㈜(이하 ’제이어스‘)와 14일, 전라남도체육회 3층 대회의실에서 ‘엘리트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 구축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엘리트선수들의 부상예측 시스템 도입으로 부상방지와 경기력 향상 등 보다 과학적인 회복 훈련과 컨디셔닝 지원을 위해 17개 시ㆍ도 최초로 추진됐다.

본 협약으로 시스템 구축에 필요한 장소와 선수 데이터 포집을 위한 제반 사항은 전라남도체육회가 제공하고 부상예측 시스템과 장비 및 분석 전문가 파견은 제이어스가 진행하여 우리 선수들이 앞으로는 이 시스템을 통해 선수들의 경기력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선수들의 관리에도 큰 영향을 끼쳐 보다 좋은 성적을 거두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제이에스의 선수 부상예측 시스템은 모션코어 AI 프로그램을 통해11,400개의 매개 변수를 생성하여 부위별 특성 분석으로 보다 정확한 부상예측이 가능하고, 신발형 스마트 시스템과 키오스크를 통해 측정 2분 만에 하지 불균형과 문제점을 즉각적으로 도출할 수 있어 빠르고 정확한 부상예측 데이터를 제공한다.

제이어스 전진홍 대표는 ”3만건의 임상 데이터를 바탕으로 종목별 특이성이 있는 엘리트 선수의 부상을 예측해 보다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프로그램 제공으로 부상방지는 물론 경기력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전라남도체육회 송진호 회장은 ”선수들에게 부상은 선수생명과 경기력에 직접적인 요인이라“며 ”제이어스가 제공하는 부상예측 시스템이 전남 엘리트 선수 및 스포츠 과학 발전을 위한 초석이 되어 엘리트 및 꿈나무 선수발굴과 육성 등 나아가 전남체육, 대한민국체육에 큰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매일뉴스 hnnews346@naver.com